Quick Menu

Quick Menu

Quick Menu

커뮤니티

진료시간

  • 평일 09:30 ~ 18:00
  • 토요일 09:30 ~ 13:30
  • 점심시간 13:00 ~ 14:00

공휴일, 일요일 : 휴진

02-2675-2675

안과칼럼

  • 커뮤니티
  • 안과칼럼

제목

근시교정술, 90%이상 장기적으로 유효

fjrigjwwe9r3edt_lecture:conts

각막을 깎아 시력을 교정하는 근시교정술은 지난 1990년에 우리나라에 도입된 이래 급속도로 확산되었고 매년 10만 명 이상이 수술을 받고 있을 것으로 추정될 만큼 흔한 수술법으로 자리 잡았다. 하지만, 수술의 장기적 유효성과 부작용에 대해 잘 알려져 있지 않아 많은 사람들이 수술의 장기적인 합병증에 대하여 우려하고 있는 상황이다. 

한국보건의료연구원은 라식수술 등과 같은 근시교정술을 받은 환자에 대한 ‘근시교정술의 장기간 안전성과 안정성’을 발간했다.

◆ 장기적인 유효성

2638명의 환자에서 수술 후 3년 시점에 나안시력이 0.5이상인 환자는 라식 95.2%, 표면절제술 90.3%이었다. 수술 후 1년과 3년 시점의 굴절력이 수술 후 3개월 시점보다 10% 이상 감소되는 근시퇴행은 라식의 경우 4.5%, 8%, 표면절제술의 경우 8.6%, 13.5%로 나타났다. 또한 근시퇴행에 영향을 주는 인자는 수술 전 검사한 근시의 정도, 안압, 각막 두께 등이 있었다.

◆ 부작용

각막이 뿌옇게 되는 각막혼탁은 라식(0.8%)에 비해 표면절제술(7.7%)에서 더 많았다. 각막혼탁 현상은 대부분 수술 후 1년 이내에 발생했으며, 두 시술 방법 모두 -6d 이상의 고도근시에서 더 많이 나타났지만 최종추적관찰 시점의 시력에는 영향이 없었다.

전체 재상자 중 0.67%는 원하는 만큼 시력이 교정되지 않는 등의 이유로 재수술을 받았고 각막이 얇아지고 돌출하여 심각한 시력저하를 유발하는 각막확장증은 0.02%에게서 발생했다.

성별, 지역별 인구비례 할당 추출한 1만 명을 대상으로 전화설문을 전국적으로 실시한 결과 302명이 근시교정술을 받은 지 5년이 경과했고 이 중 약 20%가 야간불편감 및 안구건조감이 수술 전에 비해 더 심해졌다고 응답했다. 근시교정술에 대한 만족도는 10점 중 8.5점으로 비교적 높게 나타났다.

근시교정술에 대한 사회적 인식

안경과 콘택트렌즈를 착용하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삶의 질 측면에서 만족도가 높아 2000년 이후 많은 수술이 이루어지고 있다. 하지만 1만 명의 일반인을 대상으로 전화설문을 실시한 결과, 근시교정술을 받지 않겠다고 한 이유로는 ‘안경이나 콘택트렌즈가 불편하지 않다’는 응답이 38.8%로 가장 많았고 ‘합병증이 걱정된다’, ‘비싸다’, ‘아플까 두렵다’ 순이었다.

이에 미국 식품의약국(fda) 및 미국안과학회는 18세 이하, 당뇨병 등의 질환, 임신 및 수유부, 면역결핍상태, 직업적으로 부적절한 사람, 큰 동공, 얇은 각막, 안구건조증 등은 근시교정술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지적하며 환자가 비현실적인 기대를 갖지 않도록 사전에 수술로 인한 이익과 위험에 대해 충분히 설명할 것을 강조하고 있다.

건강을 위한 첫걸음 - 하이닥 (www.hidoc.co.kr)